교계뉴스

울산불교방송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불자님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 뉴스 > 교계뉴스
교계뉴스

세계문화유산 영축총림 통도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등 봉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BBS보도 작성일19-05-12 20:04 조회45회 댓글0건

본문

세계문화유산 영축총림 통도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등 봉행

 

0e29e50969e1da1caf75c183aec77229_1557659049_4237.jpg 

세계문화유산 영축총림 통도사가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다채로운 봉축행사를 열었습니다.

 

통도사는 오늘(12일) 경내에서 보궁헌다례와 봉축법요식, 관불의식 등을 봉행했습니다. 

 

봉축법요식은 통도사 주지 영배스님과 방장 성파스님을 비롯해,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김일권 양산시장, 윤영석·서형수 국회의원 등 사부대중이 동참한 가운데 타종·개회와 헌향·헌화, 봉축사, 법어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통도사 방장 성파대종사는 법어를 통해 "자장스님이 통도사를 창건한 646년으로부터 11년 후에 (신라가 삼국)통일을 이룩했듯이, 자장스님의 원력과 부처님의 가호로 통도사가 통일을 이룩하는 근본도량이 되길 발원한다"고 설했습니다.

 

또 주지 영배스님은 "올해 봉축표어인 '마음애 자비를 세상애 평화를'은 서로 다른 이해관계로 인해 집단 이기주의가 만연하고 개개인의 본래가치보다는 이념경쟁이 팽배한 이 시대에 조금이나마 자신을 돌아보게 하는 바람이 담겨있는 말"이라며 "부처님이 왜 이 땅에 오셨는지를 깊이 생각하고 돌이켜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동참 사부대중은 법요식 등에 이어 금강계단과 일주문 옆 계곡에서 점등식과 전통낙화시연회를 가졌습니다.

 

통도사는 오는 12일까지 유등과 장엄등을 전시하며, 밤 9시까지 보행로를 야간 개방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